• 여행
  • 여름 밤에 갈 수 있는 반딧불이 동산. 도심에서 최고로 가까운 무릉도원에
추천

여름 밤에 갈 수 있는 반딧불이 동산. 도심에서 최고로 가까운 무릉도원에

쇼난 1시간45분 3

전국 명수(名水) 백선의 지점 중 하나인 하다노 시에서는 반딧불의 그윽한 빛이 초여름 밤을 신비롭게 비춥니다. 한정된 기후와 시간에서 즐기실 수 있지만 반딧불이를 감상하실 수 있는 장소를 찾아다니며 반딧불이의 신비로운 빛을 경험해 보십시오.

스타트

위시리스트에 모두 추가

조토쿠인 보태니컬 가든

쇼난 15분

6월 상순에서 7월 상순에 자연발생하는 반딧불이가 난비하는 모습을 보실 수 있습니다. 삼목나무 숲을 지나면 붓꽃 공원이 있으며 밤이 되면 반딧불이가 날아다니는 환상적인 장면을 보실 수 있습니다.

쿠즈하노이에 (쿠즈하 협곡)

쇼난 15분

하다노 분지의 거의 중앙에 흐르는 쿠즈하 강과 풍부한 초록색의 자연으로 둘러싸인 계곡입니다. 주변의 쿠즈하 녹지는 1987년(쇼와 62년)에 "가나가와의 내셔널 트러스...

이마이즈미호타루 공원

쇼난 15분

무카이하라 샘물이 흐르는 주택가 내에 녹색의 자연으로 둘러싸인 공원입니다. 하다노 역에서 가까운데도 불구하고 매년 5월 하순에서 6월 중순까지 많은 반딧불이가 날라 다닙니다. 자원 봉사자의 미화 및 청소 등으로 보존되고 있는 장소입니다.

당신만의 여행 플래너를 만들어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