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가미하라 유적 순회

중앙지역 2시간15분

이 투어는 구석기 시대 후기의 사람들의 삶에 대해 배우고 폐허를 탐험하는 제공합니다.

여행 플래너에 추가하기 1

공유

가쓰사카 유적

원내에 조몬취락의 분위기를 재현하여 흙지붕과 조릿대지붕의 수혈주거2채를 복원해 놓은 것은 물론 그 주변에는 수혈주거 폐절 후의 움푹 패인 땅 등도 복원해 놓고 있습니다. 또한 취락의 종말기에 등장하는 포석주거의 복제본도 옥외에 전시하고 있습니다. 공원 내의 관리동에서는 작은 공간이지만 가쓰사카 유적 출토품이나 패널을 전시하고 있습니다.

상세사항

다나무카이하라 유적

약2만년 전의 건물의 터를 볼 수 있는 곳은 일본에서 이곳뿐입니다. 또한 구석기 하테나관에서는 구석기 시대를 중심으로 조몬토기나 고분의 부장품 등을 전시하고 있으며 야외전시에서는 구석기 시대의 주거형태의 잔존물, 조몬시대의 수혈주거, 고분시대의 소원분이 복원되어 있어 역사나 문화재에 대해서 배울 수 있습니다.

상세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