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여행
  • 철도가 잇는 역사와 문화
추천

철도가 잇는 역사와 문화

요코하마, 가와사키 15시간15분 10

일본에서 처음으로 철도가 달린 것은 신바시~요코하마 구간. 그 영향으로 가나가와 현 내에는 많은 철도 유산이 남아 있으며, 특히 요코하마는 개항 당시부터 메이지시대까지 일본의 대표적인 무역항으로 생명주실이나 차의 수출에 철도가 크게 공헌하고 있었습니다. 쉽게 볼 수 없는 전차 탑승 체험, 박물관 견학 등 철도에 초점을 맞춘 철도팬을 위한 철도 만끽 코스입니다. 쓰루미 강 둑(쓰나시마 역 부근)하라 철도 박물관"

스타트

위시리스트에 모두 추가

철도 박물관

카나가와 주변 2시간

철도 박물관은 JR East 20 주년 기념 프로젝트의 중심으로 지어졌습니다. 그것은 일본과 해외의 철도의 물리적 요소와 유산을 보존합니다. 2017 년에는 소형 철도...

쓰루미가와강둑

요코하마, 가와사키 30분

강변에난산책로를따라걷다보면물새들을관찰할수도있고가까이서기차사진을찍을수도있습니다.근처에도쿄선선로도있고,도보로10분거리에도카이도신칸센선다리거더도있습니다.사진찍기를좋아하는사람들에게는꿈이실현되는곳입니다.하늘이맑은날에는멀리후지산도볼수있습니다.

기샤미치

요코하마, 가와사키 15분

1911년에 개통한 임항철도의 일부 약 500m를 이용한 바다를 건너는 산책로. 레일과 교량이 당시의 생활상을 보여줍니다. 미나토미라이 빌딩 숲의 스카이라인을 즐길 수 있으며 사쿠라기초 역에서 요코하마 월드 포터스로 가는 지름길입니다.

조노하나테라스

요코하마, 가와사키 30분

조노하나테라스는요코하마시항구의150번째기념일을축하하는프로젝트의일환으로2009년6월2일에개장했습니다. 요코하마시는요코하마항구에생겨난부지에요코하마의미...

요코하마시전 보존관

요코하마, 가와사키 30분

요코하마 트램은 현지인들에게 사랑받고 "턱 친젠 사"라고 불려졌다. 1904 년에서 1972 년까지 약 70 년동안 운영이되었다. 요코하마 전차 박물관은 역사가 끝난지 1 년...

쇼난 모노레일

요코스카, 미우라 30분

레일에 매달려 달리는 ‘사페지 방식의 모노레일’. 세상에서 손꼽히는 모노레일로 카나가와의 자랑입니다. 오후나에서 쇼난 에노시마까지 여덟 정거장으로 6.6km의 거리입니다.

에노시마 전철

요코스카, 미우라 30분

10km의 짧은 노선에는 바다와 산이 있고 차창에서는 에노시마와 후지산의 경치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일일 승차권을 이용하시면 매번 승차권을 구입하시는 수고를 덜 수 있습니다.

야마키타 철도공원

서부지역 30분

이것은 야마키타를 나타내는 몇 안되는 시설 중 하나입니다. 중요한 "철도 타운"이었습니다. 고텐바 선이 도카이도 본선과 분리 된 후, 증기 기관차 JNR Class D-52 70 ...

라스카 오다와라(옥상정원)

서부지역 15분

JR 오다와라 역에 인접한 쇼핑 스팟입니다. 다양한 의류와 잡화를 취급합니다. 쇼핑을 하다 지치면 옥상 정원에서 여유롭게 휴식을 취해보세요.

리니어 철도관

카나가와 주변 2시간

이 박물관은 각 세대의 꿈과 기억들로 가득합니다. 도카이도 신칸센에서 지방 열차 및 초전도 MAGLEV에 이르는 "고속철도 기술 발전"을 소개합니다. 철도 모형과 시뮬레이터는 어린이와 어른들이 많은 재미로 철도에 대해 배우는 데 도움이 될 것입니다.

당신만의 여행 플래너를 만들어보세요!